忍者ブログ
이 공간의 모든 이야기는 양심없는 무단 수집을 거부합니다. ⓒMuriel.
[80] [79] [78] [77] [76] [75] [74] [73] [72] [71] [70
[PR]
2020/02/20 (Thu)
×

[PR]上記の広告は3ヶ月以上新規記事投稿のないブログに表示されています。新しい記事を書く事で広告が消えます。

2011/06/10 (Fri)
 나는 알포트라는 과자를 몹시 좋아한다.
 
(역자 주_'빈츠'와 비슷한 과자.<참고사진>)
 
기분이 좋은 일이 있을 때는 꼭 그 과자를 사곤 했다.
 
네모난 쿠키에 두터운 초콜릿이 씌어 있고 적당한 두께감도 있는 게 좋았다.
 
그래서 그 날도 회사에서 목표를 달성하고 나서
 
오늘도 그걸 사야겠다고 마음먹고 알포트를 샀는데
 
포장을 뜯고 개별 포장된 과자를 꺼내려 했는데 뭔가가 이상했다.
 
이상하게 빵빵했다.
 
개별 포장 내부에 들어있는 질소가 팽창한 건가 생각했지만
 
만져보니 안에 무언가가 들어있는 느낌이 나서
 
봉지를 뜯어 보았다.
 
 
 
 
 
 
 
 
 
 
뜯어 보니 엄청난 양의 털실이 들어 있었다.
 
털실을 가늘게 자른 것이 빽빽이 들어차 있었다.
 
엄청난 양의 털실이 초콜릿에 녹아 엉켜 있었다.
 
깜짝 놀라 개별 포장된 과자를 전부 꺼내 보았더니
 
그것 말고도 몇 개가 더 빵빵했다.
 
알포트의 신제품인 건 아닐까 하는 생각도 잠깐 해 보았지만
 
쿠키+초콜릿+아몬드라면 이해가 가지만
 
쿠키+초콜릿+털실은 아무리 생각해도 이상했다.
 
애초부터 털실은 먹지도 못하는 거고.
 
그래서 화가 나서 과자 회사에 그 과자를 부쳤다.
 
 
 
 
 
 
 
 
 
며칠이 지나 집에 엄청나게 커다란 상자가 도착했다.
 
과자 회사에서 사죄 서류와 과자 꾸러미를 보낸 것이다.
 
그 안에는 알포트도 들어 있었다.
 
사죄 서류에는
 
'이번 사건의 원인은 과자 제조 과정에서 유입된 털실로 밝혀졌습니다.'
 
라고 쓰여 있었다.
 
제조 과정에서 털실이 들어갈 이유가 뭐가 있지? 하는 생각도 했지만
 
알포트가 잔뜩 들어있는 게 기뻐서 당시에는 크게 신경쓰지 않았다.
 
우유를 곁들여 맛있게 알포트를 먹었다.
 
 
 
 
 
 
 
 
 
 
그 일이 있고 지금은 한참이 지난 상태이다.
 
신문에서 읽었는데 시즈오카 현 모처의 과자 공장에서
 
어떤 현장 작업원이 제조 과정에서 나오는 열기 때문에 의식을 잃고
 
가동 중이던 작업 기계에 휩쓸려 들어가 사망했다는 기사가 실려 있었다.
 
그건 아마 알포트에 대한 기사일 것이다.










Click it !! 


+그 사건이 난 게 언제야!!!
나 학교에서 알포트 자주 먹었었는데....


 
168 本当にあった怖い名無し sage 2011/06/02(木) 03:16:14.67 ID:3n3YQHCF0
あんま怖くないけど書くわ… 
アルフォートって菓子があるんだけど、俺そいつが大好きなわけ。で、毎月気分が良い日 
には必ず買うわけ。正方形のクッキーにチョコが厚めに張り付いてて、ボリュームがあって 
かなり満足なんだよ。 
で、その日も会社で予算達成してさ、よし今日はアルフォート買うぞーって、買ったんだが 
袋あけて、個包装の菓子を取り出そうとしたら、なんか妙なんだよ。 
何が妙って、なんかこんもり膨らんでる。窒素?よくわからんけど、個包装内部の空気が 
なんか膨張してんのかなって思ったんだが、触ってみると何かが入ってる質感があるわけ 
で、開けた 


169 本当にあった怖い名無し sage 2011/06/02(木) 03:22:14.70 ID:3n3YQHCF0
開けたら、ものすごい毛糸が入ってんの。毛糸の細切れのやつがびっしり。 
チョコに融け合って、そこからはみ出てものすごい量の毛糸が入ってるわけ 
ビックリして袋の中の個包装の菓子全部出してみたら、そのうちのいくつかが 
パンパンなんだよ。やばい、アルフォート新境地になったかなって思ったんだけど 
クッキー+チョコ+アーモンドとかなら理解できるけどクッキー+チョコ+毛糸て 
おかしいだろ。毛糸は食い物ではありません。ていうかジャンル違うだろって。 
それで頭に来てブルボンに送りつけたのね。 

そしたら後日物凄く大きなダンボールが届いて、ブルボン様から謝罪の書類と 
ブルボンのお菓子達がいっぱい届いたんだ。アルフォートも届いた。 
で、何が怖いって、謝罪の文面には 

菓子製造過程で毛糸が混入してしまったのが今回の件の原因であるとわかりました。 

ってあるわけ。製造過程で毛糸?そりゃ変だなって思ったけど当時はアルフォート 
届いたのが嬉しくってさ。牛乳とアルフォートで個人的にはパーティーなわけ。 
パーリィって感じなわけね。 


171 本当にあった怖い名無し sage 2011/06/02(木) 03:25:41.37 ID:3n3YQHCF0
で、パーリィはもうずっと前に終わったんだけど。もちろん会社でいいことがあったら 
またパーリィは開催されるんだけど、それはどうでもいいんだが、問題は毛糸なんだ 
これ新聞に載ってんだけど、静岡県某所の菓子工場で製造に従事していた現場作業員 
が、菓子製造の過程で出る熱で意識混濁を起こし、稼働中の作業機械に巻き込まれて 
死亡っていう記事が載ったんだよね。真冬の話なんだけど。 
それってアルフォートだよね。 
 
PR
댓글 달기
이름
제목
글자색
내용
Password   Vodafone絵文字 i-mode絵文字 Ezweb絵文字
■ㅋ
님 일본인인가요? 자주먹다니...
?/? 2013/12/01(Sun)02:30:57 수정
■으아아아아
으아아아아..,섬뜩
노홋 2014/01/18(Sat)23:07:00 수정
이 글에 대한 트랙백
이 글에 트랙백 걸기: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Muriel
이 공간의 모든 내용의 무단 유출을 허용하지 않습니다.
Bookmark
캘린더
01 2020/02 03
S M T W T F S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최근 댓글
[01/19 노홋]
[01/19 노홋]
[01/19 노홋]
[01/19 노홋]
[01/19 노홋]
사이트 내 검색
방문자 집계
Designed by TKTK
PHOTO by mizutama



忍者ブログ [P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