忍者ブログ
이 공간의 모든 이야기는 양심없는 무단 수집을 거부합니다. ⓒMuriel.
[47] [46] [45] [44] [43] [42] [41] [40] [39] [38] [37
[PR]
2020/04/02 (Thu)
×

[PR]上記の広告は3ヶ月以上新規記事投稿のないブログに表示されています。新しい記事を書く事で広告が消えます。

2011/05/14 (Sat)
 @人志松本の〇〇な話
'히토시 마츠모토의 OO한 이야기'에서 발췌하였습니다.
 
일본 개그맨 '타케토'의 이야기를 바탕으로 작성하였습니다.


<참고 영상>







 

 

 

타케토와 같은 개그맨 동기인 야베 타로(개그콤비 카라테카 소속)가

 

아프리카에서 방송 녹화를 한 일이 있었다고 한다.

 

녹화가 끝나고 일본으로 귀국한 야베를 만날 일이 있었던 타케토는

 

야베에게 녹화가 어땠냐 물어보았다.

 

"녹화는 잘 끝났는데, 일본에 돌아와서 보니까 거기에 1mm만한 점이 생겼더라구."

 

"그래? 아프리카는 햇빛이 세서 그런가?"

 

"그래도 바지 입고 있었으니까, 햇빛 때문은 아닌 것 같아."

 

 

 

 

 

그로부터 3일이 지난 후, 야베로부터 그 점이 BB탄 크기만해 졌다는 이야기를 들었다.

 

살짝 갈색빛이 돈다고 하기에 타케토는 피물집이 잡힌 것이 아니냐 추측했다.

 

그리고는 1주일 후에 같이 목욕을 하러 가기로 하고, 그 때 한 번 보여달라고 했다.

 

1주일이 지나고, 같이 목욕을 하러 탕에 들어 가기 직전에

 

야베에게 물집이 어떻게 되었냐고 물어 보았다.

 

"그게 말이야.. 이제는 커피콩만해 졌더라구.."

 

"위험한 거 아냐? 이따가 탕 안에 들어가면 한 번 보여 줘." 

 

말하고는 탈의실에서 옷을 벗기 시작했다.

 

야베가 팬티를 벗자,

그것이 바닥에 툭 떨어지더니 탁 뒤집어지는 것이었다.

 

 

 

 

 

 

 

 

 

 

 

 

 

 




 

 

 

 

 

그리고는 수십 개의 다리가 돋아나



꾸물꾸물 움직이기 시작했다.

 

 









 


PR
댓글 달기
이름
제목
글자색
내용
Password   Vodafone絵文字 i-mode絵文字 Ezweb絵文字
이 글에 대한 트랙백
이 글에 트랙백 걸기: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Muriel
이 공간의 모든 내용의 무단 유출을 허용하지 않습니다.
Bookmark
캘린더
03 2020/04 05
S M T W T F S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최근 댓글
[01/19 노홋]
[01/19 노홋]
[01/19 노홋]
[01/19 노홋]
[01/19 노홋]
사이트 내 검색
방문자 집계
Designed by TKTK
PHOTO by mizutama



忍者ブログ [PR]